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거제시, 하수처리시설 처리구역 확대

기사승인 2021.04.06  14:59:45

공유
default_news_ad1

- 하수도정비기본계획 부분변경...'환경개선 효과 향상 기대'

거제시는 변화된 지역여건을 반영해 효율적인 공공하수도사업을 추진하기 위한 '거제시 하수도정비기본계획 부분변경'을 환경부로부터 최종 승인받았다고 6일 밝혔다.

그동안 거제시는 주요관광지가 위치한 지역의 계절별 오수발생량의 편차가 큰 환경 특성을 반영해 줄 것을 경상남도와 낙동강유역환경청에 지속적으로 건의해, 그 결과로 하수도정비기본계획 부분변경의 최종 승인을 받을 수 있었다.

이번 거제시의 하수도정비기본계획 부분변경은 부춘 공공하수처리구역 등 12개소의 공공하수처리구역을 8개소 공공하수처리구역으로 통합·연계처리토록 계획해, 공공하수처리구역을 기존 대비 31.6% 확대(A=1.032㎢)했다.

또 하수처리시설 용량을 253% 증설(Q=1,975㎥/일)함으로서 더욱 많은 시민들이 공공하수처리시설의 수혜을 받을 수 있게 됐고, 공공하수처리시설 운영 예산을 절감하고 운영 효율을 높일 수 있게 되어 1석 3조의 효과를 거둘 수 있다.

변광용 시장은 “동부면 부춘 하수처리구역의 송토골마을, 사등면 창촌 처리구역의 계도마을, 장목면 관포 처리구역의 두모마을을 공공하수처리구역으로 추가 편입시킬 수 있었던 것이 가장 큰 성과다”며 “공공하수도사업을 적기 준공해 시민들의 주건환경 개선을 통한 삶의 질 향상에 노력하겠다”고 말했다.

한편 거제시는 노로바이러스 발생으로 고통 받고 있는 하청면 칠천도 일원 등 폐류생산해역 주변의 공공하수처리구역을 확대해 노로바이러스 발생 예방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.

거제저널 gjnow3220@hanmail.net

<저작권자 © 거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ad35
default_news_ad3
default_setImage2

최신기사
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